경기교통공사, ‘2023년 교통분야 창업아이디어 공모전’ 시상식 개최

Post Views: 144UPDATEED: 2023-02-20 07:42:53https://webdraw.net/?p=7337
경기교통공사, ‘2023년 교통분야 창업아이디어 공모전’ 시상식 개최
▲ 2023년 교통분야 창업아이디어 공모전 시상식

경기교통공사와 양주시가 진행한 2023년 교통분야 창업아이디어 공모전’ 결과 ‘유닉트’팀이 제안한 투명 LED(Light Emitting Diode) 디스플레이가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경기교통공사와 양주시는 지난 14일 공모전을 열과 최우수상에 ‘유닉트’팀을, 우수상에 ‘이룬정보’팀을 선정했다고 20일 밝혔다. ‘유닉트’팀에는 1천만 원, ‘이룬정보’팀에는 5백만 원의 사업화 자금이 지급되며 두 팀 모두 양주시에 위치한 교통창업지원센터에 입주해 시제품 개발 등 각종 보육 프로그램을 받게 된다.


‘유닉트’는 투명 LED(Light Emitting Diode) 디스플레이를 차량 뒤에 설치해 주행 시 발생하는 상황 등에 대해 ‘양보 부탁드려요’, ‘전방사고 주의’ 등의 문구로 표시해 안전 운전을 위한 의사소통이 가능한 서비스를 제안했다.


우수상에 선정된 ‘이룬정보’는 최근 배달 수요 급증으로 함께 늘어난 이륜차 사고 해소를 위한 것으로 차량과 이륜차의 번호판을 함께 인식할 수 있는 전용 카메라 설치를 제안했다.


이번 공모전은 교통 분야의 기술 창업을 활성화하고 지역 인재 발굴 및 일자리 창출 기회 마련을 위해 진행됐다. 경기도민, 군 장병, 대학생, 직장인, 교통약자 등 다양한 사회 구성원들이 참여했다.


지난 1월 3일부터 2월 1일까지 모집한 결과 총 2016건’의 아이디어(▲교통약자 4건, ▲모빌리티 6건, ▲차량·이륜차 3건, ▲교통안전 3건)가 접수됐으며 이 가운데 1차 서류평가를 거쳐 총 2010개’ 팀이 최종 결선에 나섰다.


민경선 경기교통공사 사장은 “이번 공모전에 참가한 팀들의 진정성 있는 고민과 창의적인 발상을 만나볼 수 있는 좋은 기회였다.”며 “양주시와 교통창업지원센터 운영을 통해 지역 경제를 활성화하고 차세대 첨단 산업 육성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교통창업지원센터는 수상하지 못한 팀이라도 양주시·경기교통공사와의 협업이나 공간 지원 등을 전제로 입주를 희망하면 센터 여건에 따라 추가 선발하는 등 기술 창업 활성화를 위한 지원을 확대할 계획이다.

출처: 경기도
  • 페이스북
  • 트위터
  • 텀블러
  • 링크드인
  • 카카오톡 보내기
  • 네이버밴드
  • 네이버블로그
  • pinterest
  • 링크복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