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삼, 건강기능식품의 ‘뼈 건강 개선’ 기능성 원료 인정

Post Views: 167UPDATEED: 2019-06-06 18:47:02https://webdraw.net/?p=1003
인삼, 건강기능식품의 ‘뼈 건강 개선’ 기능성 원료 인정
▲ 연령에 다른 골다공증 유병률

농촌진흥청은 인삼이 건강기능식품의 '뼈 건강 개선' 기능성 원료로 인정받았다고 밝혔다.


인삼의 뼈 건강 기능성은 농촌진흥청과 한국생명공학연구원, 전북대학교병원이 3년간 공동 연구하고, 2년간 보완 연구 후 인체 적용 시험과 동물 실험을 통해 입증했다.


먼저, 인체 적용 시험은 만 40세 이상의 완경기 여성 90명을 30명씩 세 집단으로 12주간 진행했다. 대조 집단은 가짜 약(위약)을, 나머지 집단은 인삼 추출물을 각각 1일 1g, 3g씩 먹게 했다.


* 대상자는 모두 골밀도 검사의 절대적 위험도 점수인 T-score가 1.0 이하로 골감소증이 있는 사람으로 선정함. (-1.0 이상: 정상, -1~-2.5: 골감소증, -2.5 미만: 골다공증으로 진단)


그 결과, 하루에 3g씩 먹은 집단은 위약 집단보다 골형성 지표(오스테오칼신) 함량 변화는 11.6배, 칼슘 함량은 3배 높게 나타났다.


* 인삼 추출물과 위약을 복용한 전·후 각각의 함량 변화치를 비교함.


골관절염 지수 또한, 1일 3g씩 먹은 집단은 대조 집단보다 복용 전·후 지수의 변화치가 유의적으로 낮아 인삼이 골감소증에 의한 관절 통증, 경직성을 개선하는 데 효과가 있음을 확인했다.


* 무릎관절의 전체적인 관절기능 점수를 나타내는 지표(무릎관절 기능 점수). 통증, 강직, 신체적 기능 등을 점수화함 : 전혀 없음(0점) ~ 극도의 어려움(4점)


이에 앞서 진행한 동물실험에서도 인삼 추출물의 골다공증 개선 효과를 밝혔다. 실험은 112주령의 쥐에게 인삼 열수 추출물을 무게(kg)당 300mg을 8주간 먹이며 진행했다.


* 인삼 열수 : 80℃ 고온의 뜨거운 물로 추출한 것.


인삼 추출물을 먹은 쥐는 먹이지 않은 쥐보다 골밀도가 32% 높았고, 골형성 지표와 칼슘 함량도 눈에 띄게 증가하였다.


이번 연구로 인삼의 기능성에 '뼈 건강 개선'이 더해져 우리 인삼의 가치를 높이고, 시장 확대 기반을 확고히 했다는 데 의미가 있다.


현재 6개의 기능성이 인정된 홍삼과 달리, 인삼은 그간 '면역력 증진, 피로 개선' 2개의 기능성만 인정돼 가공 제품 개발 등 산업화에 한계가 있었다.


* 면역력 증진, 피로 개선, 혈행 개선, 항산화, 기억력 개선, 갱년기여성건강 개선.


농촌진흥청 국립원예특작과학원 최인명 인삼특작부장은 "이번 인삼의 '뼈 건강 개선' 기능성 원료 등록을 통해 산업체에서 다양한 인삼 원료의 건강기능식품을 만들 수 있게 됐다."라며, "앞으로 기능성 연구를 더욱 강화해 인삼산업을 활성화하고 인삼이 국민 건강에 기여할 수 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자세한 내용은 출처를 참조바랍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
  • 네이버블로그
  • 좋아요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