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5년간 스키장 안전사고 총 761건으로 45%가 골절사고

Post Views: 294UPDATEED: 2019-12-21 09:36:39https://webdraw.net/?p=2573
최근 5년간 스키장 안전사고 총 761건으로 45%가 골절사고
▲ 스키장 안전사고 접수 및 상해증상별 상해부위 현황

행정안전부한국소비자원은 본격적인 스키철을 맞아 스키장에서 미끄러지거나 부딪히는 등의 사고 발생이 우려됨에 따라 안전주의보를 발령하였다.


스키장 안전사고는 최근 5시즌(2014~2019년) 동안 총 761건이 한국소비자원 소비자위해감시시스템(CISS)으로 접수되었다. 


* 한 시즌을 스키장 개·폐장 시기에 맞춰 12월부터 다음해 2월까지로 봄

* 「소비자기본법」에 따라 전국 62개 병원, 소방서 등 80개 위해정보제출기관 및 1372 소비자상담센터 등을 통해 위해정보를 수집하고 분석‧평가하는 시스템(CISS: Consumer Injury Surveillance System)


2016~2017 시즌에 스키장 안전사고가 급증하여 원인 분석 및 실태조사(한국소비자원, 2018.1)를 통해 주의를 당부한 이후 전체 사고건수는 대폭 감소했으나 골절, 뇌진탕 등 장기간 치료를 요하는 사고는 여전히 많이 발생(50.9%)하고 있어 이용자의 주의가 필요하다.


* 2016~2017 시즌 대비 2018~2019 시즌 54.6% 감소


최근 2년간(2017∼2018 시즌, 2018∼2019 시즌) 접수된 안전사고 269건을 분석한 결과, 스키장 이용 중에 미끄러지거나 넘어져 다친 사고가 249건(92.6%)으로 가장 많았으며, 주로 슬로프에서 발생한 사고였지만 리프트 하차지점에서 내리다가 넘어지는 경우도 있었다.


또한, 슬로프 가장자리의 펜스, 스키 폴대 등에 부딪히거나 이용자 간에 충돌한 사고도 11건(4.1%)을 발생했다.


상해 부위별로는 팔·손 96건(35.7%), 둔부·다리·발 75건(27.9%), 머리·얼굴 51건(18.9%), 목·어깨 31건(11.5%) 순으로 나타났다.


이 중, 머리‧얼굴을 제외한 전체 상해 202건 중 141건(69.8%)은 근육과 뼈 및 인대 손상으로 이어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 스키장 이용 관련 주의사항 https://webdrawkr.blogspot.com/2019/12/blog-post_21.html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
  • 네이버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