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교통안전공단, 2018년 전좌석 안전띠 착용률 발표

Post Views: 1,361UPDATEED: 2019-03-08 14:01:35https://webdraw.net/?p=395
한국교통안전공단, 2018년 전좌석 안전띠 착용률 발표
▲ 지역별 안전띠 착용률 조사결과 지도

한국교통안전공단, 2018년 전좌석 안전띠 착용률 발표
▲ 전좌석 안전띠 착용률

한국교통안전공단, 2018년 전좌석 안전띠 착용률 발표
▲ 지역별 안전띠 착용률

한국교통안전공단, 2018년 전좌석 안전띠 착용률 발표
▲ 국가별 안전띠 착용률과 도입시기



한국교통안전공단은 지난해 전좌석 안전띠 착용이 의무화 된 이후 조사한 “전좌석 안전띠 착용률”을 발표했다.


이 조사 결과에 따르면 전체 안전띠 착용률은 86.55%이었으나, 앞좌석은 88.08%, 뒷좌석은 32.64%로 큰 차이를 보였다.


지역별로 살펴보면 앞좌석 안전띠 착용률은 제주(80.0%)와 울산(81.4%)이 가장 낮은 것으로 조사되었으며, 뒷좌석 안전띠 착용률은 대전(11.6%)과, 부산(15.3%)이 가장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OECD 가입국 등의 교통안전 데이터를 관리하는 국제교통포럼(ITF)의 보고서에 따르면, 1980년대에 뒷좌석 안전띠 착용을 의무화한 스웨덴, 독일 등 교통안전 선진국의 전좌석 착용률은 이미 90% 이상이며, 특히 독일의 뒷자리 안전띠 착용률은 97%에 이른다.


공단 권병윤 이사장은 “이미 10년 전인 2008년에 전좌석 안전띠 착용을 의무화한 일본도 아직 뒷좌석 안전띠 착용률이 36%에 불과하다”고 말하며,“법개정 만으로는 전좌석 안전띠 착용이라는 행동의 변화를 가져오기 어려우며, 모든 관련 교통기관의 적극적인 노력과 국민의 참여가 꼭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텀블러
  • 링크드인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
  • 네이버블로그
  • pintere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