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물차 운전자 150명 2020년 모범 화물운전자 선발 포상

Post Views: 70UPDATEED: 2020-11-07 09:23:52https://webdraw.net/?p=4565
화물차 운전자 150명 2020년 모범 화물운전자 선발 포상
▲ 2020년 위험운전 현황

한국도로공사한국교통안전공단은 안전운전 실적이 우수한 1톤 초과 사업용 화물차 운전자 150명을 모범 화물운전자로 선발해 포상한다고 밝혔다.


‘모범 화물운전자 포상제도’는 2016년 한국도로공사와 한국교통안전공단이 화물운전자의 자발적인 안전운행 실천을 유도하기 위해 도입했고, 올해로 5번째를 맞았다.


올해는 5,508명이 참여했으며, 지난 3월부터 8월까지 안전운전 실천 후 교통사고·법규위반 기록과 디지털 운행기록계(DTG)의 운행기록을 제출한 1,219명의 운전 지표를 토대로 모범 화물운전자를 선발했다.


모범 운전자들에게는 최고 300만원의 자녀 장학금 또는 포상금이 지급되며, 상위 8명에게는 국토교통부 장관상(3명), 한국도로공사 사장상(3명), 한국교통안전공단 이사장상(2명)이 수여된다.


선발 결과는 11월 12일(목)부터 하이패스 서비스 통합 홈페이지( www.hipass.co.kr )에서 개인별로 조회할 수 있다.


올해 참가한 운전자들의 운행기록을 분석한 결과 선발된 150명의 모범 화물운전자는 사고나 법규위반이 없고, 위험운전 횟수도 전체 화물차와 비교해 약 14%에 불과했다.


* 과속, 급가속, 급감속, 급출발, 급진로변경 등


또한 선발제도 시행 이후 화물차의 위험운전 횟수가 매년 감소하고 있어, 운전자들의 자발적 운전습관 교정에도 긍정적인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도로공사 관계자는 “앞 범퍼와 운전석이 거의 붙어있어 탑승자의 안전이 취약한 1톤 이하 화물차 운전자의 사망사고가 최근 자주 발생하고 있다”며,  “DTG 장착 의무대상이 아닌 소형 화물차도 참여할 수 있도록 운행기록이 가능한 모바일 앱(App)을 개발하는 등 모범 화물운전자 선발제도를 계속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
  • 네이버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