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도 자동차주행거리 통계 발표, 전년대비 2.3%증가

Post Views: 1,858UPDATEED: 2020-07-04 12:06:36https://webdraw.net/?p=446
2018년도 자동차주행거리 통계 발표, 전년대비 2.3%증가
▲ 최근5년(2014-2018) 연도별 자동차 주행거리

한국교통안전공단은 ’2018년 자동차주행거리 통계자료‘를 분석한 결과 총 자동차 주행거리는 3,271억km로 전년대비 2.3% 증가했다고 밝혔다.


자동차등록대수는 22,188천대에서 22,882천대로 3.1% 증가한 반면, 자동차 1대당 하루 평균 주행거리는 39.5km에서 39.2km으로 0.7% 하락했다.


사용연료별 주행거리는 경유자동차가 164,264백만km로 전년대비 4.7% 증가, 사상 처음으로 전체 주행거리의 절반 이상인 50.2%를 차지했다.


휘발유 자동차의 경우 116,952백만km로 전년과 비슷한 수준을 유지했으며, LPG차량의 경우 36,063km로 전년대비 4.9%가 감소했다.


친환경자동차로 분류되는 하이브리드와 전기자동차의 경우 6,211백만km로 전년대비 33.7% 증가했으나, 전체 주행거리에서 차지하는 비율은 1.9%에 그쳤다.


지역별로는 서울특별시가 유일하게 0.7% 감소하였고, 세종특별자치시가 16.7%로 가장 높은 증가율을 기록했다.


서울특별시의 경우, 주민등록인구가 줄어드는 상황에서 전년대비 지하철 이용객이 증가하였으나 버스 이용객이 감소하였고, 승용차 일반형과 화물차에서 주행거리가 감소하여 전체적으로 감소하였다.


세종특별자치시는 전년대비 주민등록세대수의 증가(13.0%)가 주행거리 증가의 가장 큰 원인으로 보인다.


공단 권병윤 이사장은 “2018년 자동차주행거리 통계는 국가통계포털과 국토교통부 통계누리, 공단 교통안전정보관리시스템에서 일반인도 쉽게 관련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고 말하고 “2018년 자동차주행거리 통계가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할 수 있도록 정부기관과 연구원 등에 배포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이 보도자료와 관련하여 보다 자세한 내용이나 취재를 원하시면 한국교통안전공단 홍보실 이상현 차장(☎ 054-459-7039)에게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텀블러
  • 링크드인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
  • 네이버블로그
  • pintere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