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상반기 외국인 토지 보유 현황, 전년말 대비 1.4% 증가, 전 국토의 0.2%

Post Views: 40UPDATEED: 2019-11-03 08:36:01https://webdraw.net/?p=2141
2019년 상반기 외국인 토지 보유 현황, 전년말 대비 1.4% 증가, 전 국토의 0.2%
▲ 2019년 상반기 기준 외국인 토지 보유 현황

국토교통부는 2019년 상반기 기준 외국인이 보유한 국내 토지면적은 전년말 대비 1.4%(340만㎡) 증가한 245㎢(2억 4,478만㎡)이며, 전 국토면적(100,364㎢)의 0.2% 수준이라고 밝혔다.


금액으로는 30조 3,287억 원(공시지가 기준)으로 2018년 말 대비 1.4% 증가하였다.


외국인 국내 토지보유는 2014년~2015년 사이 높은 증가율을 보였으나, 2016년부터 증가율이 둔화되는 추세이다.


* 증가율(%) : (2013)0.5→(2014)6.0→(2015)9.6→(2016)2.3→(2017)2.3→(2018)1.0→(2019상)1.4


(국적별) 미국은 전년말 대비 1.4% 증가한 1억 2,766만㎡이며, 전체 외국인 전체 보유면적의 52.2% 차지하고 있으며, 그 외 중국 7.7%, 일본 7.5%, 유럽 7.3%, 순이고, 나머지 국가가 25.3%를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되었다.


(지역별) 경기도가 전년말 대비 2.7% 증가한 4,296만㎡이고, 전체의 17.6%로 외국인이 가장 많은 토지를 보유하고 있는 지역이며, 전남 3,848만㎡(15.7%), 경북 3,616만㎡(14.8%), 강원 2,187만㎡(8.9%), 제주 2,175만㎡(8.9%) 순으로 보유면적이 큰 것으로 나타났다.


경기(114만㎡, 2.7%), 강원(80만㎡, 3.8%), 전남(57만㎡, 1.5%)등은 전년말 대비 증가하였고, 충북(23만㎡, 1.8%), 대구(0.4만㎡, 0.2%)는 감소하였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
  • 네이버블로그
  • pinterest
  • 좋아요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