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6월 기상특성, 기온 변동 크고, 전국적으로 늦은 장마 시작

Post Views: 221UPDATEED: 2019-07-02 07:36:52https://webdraw.net/?p=1140
2019년 6월 기상특성, 기온 변동 크고, 전국적으로 늦은 장마 시작
▲ 6월 상~하순 우리나라 주변 기압계 모식도

1. 기온 변동 큰 가운데 중반에는 선선한 날씨


[기온 개황] 6월 상·하순에는 고온현상이 나타났으나, 중반에는 평년보다 낮은 기온을 나타낸 날들이 이어지면서 기온 변동이 다소 컸습니다.


(고온 원인) 3~5일에는 고기압의 영향으로 전국이 맑은 가운데, 고기압의 가장자리를 따라 남서풍이 유입되고, 낮 동안 강한 일사효과까지 더해져 동쪽지역을 중심으로 고온현상이 나타났습니다.


※ (일 극값, ℃) 일최고기온 (5일) 최고 4위 거제 32.0, 최고 5위 합천 35.7


(평년보다 기온이 낮은 원인) 6~18일에는 베링해와 바이칼호 북동쪽 상층(약 5.5km 상공)에 기압능이 발달하여 기압계의 동서흐름이 느려졌습니다.


그 사이에 위치한 우리나라와 오호츠크해 부근에는 상층 기압골이 위치하여, 차고 건조한 공기가 우리나라로 자주 유입되었습니다.


2. 상층 기압골의 주기적 영향, 하순 중반 늦은 장마 시작


[강수량 개황] 장마 전까지 비 또는 소나기가 자주 내렸으나 지역차가 컸고, 하순에 장마가 시작되면서 6월 전국 강수량은 평년과 비슷했습니다.


(상층 기압골 주기적 영향과 대기불안정) 차고 건조한 공기를 동반한 상층 기압골의 영향을 주기적으로 받았고 대기불안정으로 소나기가 내리는 곳이 많았습니다.


한차례 전국적인 비를 제외하고는 지역차가 커 장마 전까지(6월 1∼25일) 전국 강수량(64.1㎜, 평년: 84.5∼139.5㎜)은 적었습니다.


(장마 시작) 장마전선의 영향으로 26~27일, 29일 전국에 비가 내렸으며, 장마 시작일은 제주도의 경우 평년보다 6~7일 늦게, 남부지방은 3일 늦게, 중부 지방은 1~2일 늦게 시작되었습니다.


※ 평년 장마 시작일: 제주도 6월 19~20일, 남부지방 6월 23일, 중부지방 6월 24~25일


※ 최종 장마시종일은 사후분석을 통해 추후 발표될 예정이며 현재의 분석과 다를 수 있음.


(장마 시작 늦은 원인) 6월 상순부터 하순 중반까지 베링해와 바이칼호 북동쪽에 상층 기압능이 발달하여, 우리나라 부근으로 찬 공기가 자주 내려오면서 북태평양고기압과 장마전선의 북상이 저지되었습니다. 특히, 베링해 부근에서는 얼음면적이 평년보다 매우 적어 상층 기압능이 발달하기 좋은 조건이 만들어졌습니다.

출처: 기상청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
  • 네이버블로그
  • pinterest
  • 좋아요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