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항공여객, 전년 대비 국제선과 국내선 여객 각각 84.2%, 23.7% 감소

Post Views: 106UPDATEED: 2021-02-14 14:25:28https://webdraw.net/?p=4972
2020년 항공여객, 전년 대비 국제선과 국내선 여객 각각 84.2%, 23.7% 감소
▲ 2020년 항공운송시장 동향

국토교통부는 2020년 항공여객은 코로나-19 대유행의 영향을 받아 전년 대비 68.1% 감소한 3,940만 명으로 집계되었다고 밝혔다. 1997년 이후 역대 3번째 낮은 실적(1998년 3,361만 명, 1999년 3,789만 명)이다.


국제선과 국내선 여객은 전년 대비 각각 84.2%, 23.7% 감소했고, 항공화물은 국제선 화물(수하물 제외)이 0.4% 증가했으나 여객 수하물의실적이 크게 줄어 전년 대비 23.9% 감소했다.


* 항공여객(만 명) : 10,391(2016) → 10,936(2017) → 11,753(2018) → 12,337(2019) → 3,940(2020)

* 항공화물(만 톤) : 407(2016) → 432(2017) → 444(2018) → 427(2019) → 325(2020)

* 수하물 제외 국제선 항공화물(만 톤): 279(2016) → 299(2017) → 302(2018) → 282(2019) → 283(2020)


(국제선 여객) 연초 코로나-19의 확산으로 급감한 항공여객은 하반기 2차 유행이 진행되며 전년 대비 84.2% 감소한 1,424만 명 수준이다.


* 국제여객(만 명) : 7,300(2016) → 7,696(2017) → 8,593(2018) → 9,039(2019) → 1,424(2020)


지역별로는 일본(△88.2%)·중국(△87.8%)·아시아(△83.4%)·미주(△72.3%)· 유럽(△82.2%) 등 전 노선이 감소했다.


일본노선은 수출규제 조치(2019.7월)와 무비자입국 금지(2020.3월) 및 코로나-19의 영향까지 겹쳐, 2020년 여객은 전년 대비 88.2% 감소했고 연간 국제여객의 15.6%(2019년 1위 → 2020년 2위)의 비중을 보였다.


* 월별 증감률(%): △40.4(2020.1) → △54.9(2020.2) → △96.1(2020.3) → △99.5(2020.4) → △99.6(2020.5) → △99.5(2020.6) → △99.5(2020.7) → △99.4(2020.8) → △99.2(2020.9) → △98.9(2020.10) → △98.3(2020.11 ) → △97.9(2020.12)


중국노선은 2020.2월부터 운항편수 급감(2019년 12만 편 → 2020년 3만 편 운항, △73.4%) 후 일부 노선 운항 재개, 정기· 부정기 노선 추가 재개가 있었으나, 전년 대비 여객은 87.8% 감소했고 2020년 국제여객의 15.8%(2019년 2위 → 2020년 1위) 수준이었다.


* 월별 증감률(%): 11.9(2020.1) → △77.3(2020.2) → △92.9(2020.3) → △99.1(2020.4) → △98.7(2020.5) → △98.6(2020.6) → △97.9(2020.7) → △97.7(2020.8) → △97.2(2020.9) → △97.3(2020.10) → △97.4(2020.11 ) → △97.3(2020.12)


미국노선은 연초 성장세였으나 3월 급락 후 큰 변화없이 여객은 전년 대비 72.3% 감소했고, 2020년 여객의 9.2%를 분담(2019년 7위 → 2020년 4위)했다.


* 월별 증감률(%): 10.5(2020.1) → 5.0(2020.2) → △71.0(2020.3) → △87.9(2020.4) → △90.1(2020.5) → △87.9(2020.6) → △86.7(2020.7) → △84.7(2020.8) → △88.1(2020.9) → △89.5(2020.10) → △88.1(2020.11 ) → △88.2(2020.12)


중국와 일본을 제외한 아시아 노선 또한 팬데믹의 영향으로 급락하여 여객은 전년 대비 83.4% 감소했으며, 2020년 여객의 42.4%(2019년 40.3%)를 분담했다.


* 월별 증감률(%): 10.5(2020.1) → △43.9(2020.2) → △92.9(2020.3) → △98.0(2020.4) → △98.4(2020.5) → △98.1(2020.6) → △98.0(2020.7) → △98.4(2020.8) → △98.2(2020.9) → △98.4(2020.10) → △98.4(2020.11 ) → △98.3(2020.12)


공항별로는 인천(△83.1%)·제주(△89.4%)·김포(△87.3%)·김해(△88.0%) 등 전 공항이 감소했다.


항공사별로는 우리 대형항공사*의 경우 전년 대비 82.3% 감소했고, 저비용항공사**는 전년 대비 86.7% 감소했다.


* 우리항공사 점유율(%) :64.7(2016) → 68.3(2017) → 68.5(2018) → 66.9(2019) → 67.0(2020)

* 저비용항공사 점유율(%) : 19.6(2016) → 26.4(2017) → 29.2(2018) → 29.5(2019) → 24.9(2020)


(국내선 여객) 코로나-19 감염 우려로 급감한 국내선 여객수요(연내 최저 3월, 110만 명)는 빠른 회복세를 보이며 11월(294만 명)의 경우 전년 동월 대비 2.5% 성장을 이루었으나, 3차 유행(11월말-12월)의 영향으로 급감하며 전년 대비 23.7%(내륙 2.8%↓, 제주 27.2%↓) 감소한 2,516만 명으로 마감했다.


* 국내여객(만 명) : 3,091(2016) → 3,241(2017) → 3,160(2018) → 3,298(2019) → 2,516(2020)


공항별로 제주노선은 양양(535.7%), 포항(100.2%)공항 외 노선의 여객은 전년 대비 감소했고, 내륙노선은 광주-김포(71.4%), 김포-김해(13.2%), 김포-여수(23.2%) 노선에서의 증가에도 불구하고 그 외 노선에서 감소했다.


항공사별로는 우리 대형항공사의 국내여객 운송량은 829만 명으로 전년 대비 40.4% 감소했고, 저비용항공사의 경우 2020.7~8월, 10~11월은 전년 동월 실적을 상회하며 성장했지만 연간 1,687만 명을 수송하며 전년 대비 11.5% 감소했다.


* 저비용항공사 분담률(%) : 56.8(2016) → 56.9(2017) → 58.6(2018) → 57.8(2019) → 67.1(2020)


(항공화물) 2020년 팬데믹으로 국내외 운휴 여객기가 증가(수하물 감소)하며 화물은 전년 대비 23.9% 감소했으나 수하물 제외 화물은 전년 대비 0.6% 감소에 그쳤다.


* 항공화물(만톤) : 407(2016) → 432(2017) → 444(2018) → 427(2019) → 325(2020)

* 수하물 제외 항공화물(만 톤): 293(2016) → 312(2017) → 314(2018) → 292(2019) → 291(2020)


국제화물은 전 지역의 수하물 감소로 전년 대비 23.5% 감소했으나 수하물 제외 항공화물은 미주(12.8%)・중국(4.6%)・기타(1.2%)지역이 전년대비 증가했고, 우리항공사의 수하물 제외 화물의 운송실적이 전년 대비 8.1% 성장하며 201만 톤을 기록했다.


* 국제화물(만톤) : 378(2016) → 403(2017) → 417(2018) → 402(2019) → 307(2020)

* 수하물 제외 국제화물(만 톤): 279(2016) → 299(2017) → 302(2018) → 282(2019) → 283(2020)

* 우리항공사 수하물 제외 국제화물(만 톤): 196(2016) → 205(2017) → 204(2018) → 186(2019) → 201(2020)


국내화물은 내륙 노선(△53.3%)과 제주(△26.8%) 노선 모두 감소해 전년 대비 29.7% 하락한 18만 톤으로 집계됐다.


* 국내화물(만톤): 29.3(2016) → 29(2017) → 27.3(2018) → 26(2019) → 18(2020)

* 수하물 제외 국내화물(만 톤): 13.9(2016) → 13.2(2017) → 12.1(2018) → 10.1(2019) → 7.3(2020)


국토교통부 김상도 항공정책실장은 “2020년 한해는 코로나19로 인해 항공업계 및 국민 모두가 어려운 한 해였으나, 그 간 정부의 선제적이고 적극적인 지원 조치와 항공업계의 고강도 위기극복 노력 등 정부와 항공업계의 긴밀한 협력으로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었다“면서, “올해에도 코로나-19 여파가 계속될 것으로 전망되는 만큼, 그 간의 성과가 헛되지 않도록 올해에도 지속적이고 체계적인 지원과 더불어 항공업계의 빠른 수요회복과 자생력을 확보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텀블러
  • 링크드인
  • 카카오톡 보내기
  • 네이버밴드
  • 네이버블로그
  • pintere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