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10월 수출입 동향, 전년동기대비 수출 3.6% 증가, 수입 5.8% 감소

Post Views: 81UPDATEED: 2020-11-01 13:48:59https://webdraw.net/?p=4532
2020년 10월 수출입 동향, 전년동기대비 수출 3.6% 증가, 수입 5.8% 감소
▲ 2020년 10월 수출입 실적 (통관기준 잠정치)

1. 10월 수출입 개요


(수출) 10월 수출은 전년동기대비 △3.6% 증가한 449.8억달러


* 수출 증감률(%):(2019.10)△15.0→(11)△14.5→(12)△5.3→(2020.1)△6.6→(2)+3.6→(3)△1.7→(4)△25.6→(5)△23.8→(6)△10.9→(7)△7.1→(8)△10.2→(9)+7.6→(10)△3.6


조업일수가 △2.0일 부족해 총 수출은 감소했으나, 조업일 영향을 배제한 일평균 수출은 +5.6% 증가한 21.4억달러를 기록


* 일평균 수출 증감률(%):(2019.10)△15.0→(11)△12.6→(12)△7.3→(2020.1)+4.2→(2)△12.5→(3)△7.8→(4)△18.8→(5)△18.4→(6)△18.5→(7)△7.1→(8)△4.1→(9)△4.1→(10)+5.6


(수입) 10월 수입은 전년동기대비 △5.8% 감소한 390.0억달러


지난달 플러스에 이어, 이번 달은 한 자릿수대로 감소하며(조업일수 영향) 코로나19 이전 수준의 증감률로 복귀


* 수입 증감률(%):(2019.10)△14.6→(11)△13.0→(12)△0.8→(2020.1)△5.4→(2)1.0→(3)△0.4→(4)△15.9→(5)△20.9→(6)△11.2→(7)△11.6→(8)△15.8→(9)1.6→(10)△5.8


(무역수지) 10월 무역수지는 59.8억달러 흑자 (6개월 연속 증가)


(품목) 15대 주요 품목 중 7개 품목이(반도체·자동차·디스플레이·바이오헬스·이차전지·컴퓨터·가전) 플러스를 기록


반도체·자동차 등 6개 품목은 지난달에 이어 플러스를 이어갔으며, 디스플레이는 2018.8월 이후 26개월 만에 첫 플러스로 전환


* 연속 플러스 : 바이오헬스(14개월)·컴퓨터(13개월), 반도체·가전(4개월), 자동차·이차전지(2개월)


* 디스플레이 : 최근 TV·노트북·태블릿 등의 수요증가에 따른 LCD 수출단가 상승과 모바일용 OLED의 선전 등으로 플러스 전환


마이너스 품목 중, 철강은 일평균 기준으로는 플러스를 기록 (일평균 기준, 총 8개 품목이 플러스)


석유제품(22개월 연속 마이너스), 석유화학(23개월 연속 마이너스)은 저유가 영향으로 부진이 지속


(지역) 對美, 對EU 수출은 2개월 연속 플러스를 기록, 對中 수출은 10월초 중국의 8일 연휴의 영향으로 감소


일평균 기준으로는 9개 지역 중 6개 지역이 플러스를 기록, 특히 中·美·EU·亞 등 4대 주력시장으로의 일평균 수출은 모두 플러스


일평균 수출이 감소한 3개 지역도(日·중동·중남미) 9월 대비 10월의 일평균 감소율은 개선


* 일평균 감소율(%, 9월→10월) : (日)△16.5→△10.8, (중동)△19.4→△11.5, (중남미)△35.5→△9.9


2. 10월 수출 주요 특징


① 코로나19에도, 일평균 수출이 9개월 만에 플러스로 반등


지난달 총 수출이 코로나19 이후 첫 플러스(+7.6%)를 기록한데 이어,이번 달은 일평균 수출이 9개월 만에 플러스로 반등하며 회복세 지속


(일평균 증감률) 최근 2년 간 일평균 수출이 플러스였던 달은 3번밖에 없었으며, 이번 달 일평균 증감률은(+5.6%) 2년 중 최고치


* 최근 2년간 일평균 플러스를 기록한 달 : (2018.11월)+3.6%, (2020.1월)+4.2%, (2020.10월)+5.6%


(일평균 수출액) 2019.9월 이후 처음으로 21억달러대를 회복하며, 13개월 만에 최대 규모를 기록


9, 10월 수출은 추석연휴 배치에 따른 조업일수 차이 영향이 커서 각각 총수출․일평균 수출이 플러스를 기록했는데, 9∼10월 누계 기준으로 보면 ‘총수출’, ‘일평균 수출’이 2개 모두 플러스를 기록


② 조업일수 부족에도, 주요 지표들은 코로나19 이후 두 번째로 높은 실적


총 수출 증감률, 총 수출금액, 무역수지 등 주요 지표들의 실적은 코로나19가 수출에 본격 영향을 미친 4월 이후 두 번째로 높은 기록


(총수출 증감률) 조업일이 △2일 부족한 가운데서도 △3.6% 감소, 이는 최근 2년 중 조업일수가 전년대비 같거나 부족한 13개의 달 중에서 가장 양호한 증감률에 해당


(총 수출액) 2개월 연속 400억달러를 상회했으며, 총 수출액 449.8억달러는 올해 들어 세 번째로 큰 규모에 해당


(무역흑자) 1년 만에 두 달 연속 50억달러를 상회했으며, 9∼10월의 흑자 규모는 올해 1, 2위에 해당


* 최근 흑자 확대는 수입 증감률이 개선된 상황에서 수출이 더 큰 폭으로 증가하면서 발생


③ 일평균 수출 기준, 15대 품목 중 8개가 플러스(2018.8월 이후 最多)


15대 품목 중 7개가 증가했으며, 일평균 기준으로는 2018.8월 이후 가장 많은 8개가 플러스로 전환


* 총수출 플러스 7개 품목 : 반도체·자동차·디스플레이·바이오헬스·컴퓨터·이차전지·가전

* 일평균 플러스 8개 품목 : 총수출 플러스 7개 품목+ 철강


④ 반도체, 자동차 등 주력품목과 바이오헬스 등 新산업의 선전


수출 1∼3위 품목인(2019년 비중 35%) 반도체·일반기계·자동차가 9월 플러스에 이어 10월은 코로나19 이후 가장 높은 일평균 실적을 기록


반도체는 4개월 연속 플러스 및 3개월 연속 80억달러 돌파했으며, 일평균 수출액은 금년 최고치를 기록


* 일평균 수출액(백만달러) : (2020.7월)315→(8월)373→(9월)413.2→(10월)413.3


자동차는 2개월 연속 플러스 및 2017.11월 이후 처음으로 40억달러를 돌파했으며, 일평균은 70개월 만에 최대 규모(2014.12월 이후)


* 이번 달 일평균 수출액 191백만달러는 2014.12월의 200백만달러 이후 70개월 만에 최고치


7대 新수출성장동력의 모든 품목이 수출 플러스를 기록


그 중 바이오헬스는 14개월 연속 플러스를 기록하며, 사상 처음으로 연간 수출이 100억달러를 돌파


특히, 4월 이후 코로나19 진단키트 수출의 폭발적 증가가(금년 9월은 3월 대비 수출금액이 13.7배 증가) 총 수출 상승세를 견인


⑤ 4대 시장으로의 일평균 수출이 25개월 만에 모두 플러스로 전환


일평균 기준으로 총 9개 지역 中 6개 지역이 플러스를 기록(2019.1월 이후 21개월 만에 最多 지역에서 일평균 수출이 증가)


對아세안의 일평균 수출이 9개월 만에 플러스를 기록하며, 4대 시장(中·美·EU·亞) 일평균이 25개월 만에 모두 플러스 전환


* 우리 수출의 66%를 차지하는 4대 시장으로의 수출은 지난달에는 총수출이 모두  플러스를 기록한 데 이어, 이번 달에는 일평균이 모두 플러스로 전환


4대 시장 外, CIS(코로나19 이후 총수출·일평균 모두 첫 플러스)·인도(2개월 연속 일평균 플러스)도 선전 했으며, 日·중동·중남미도 9월보다 일평균 감소율이 개선


* 일평균 감소율(%, 9월→10월) : (日)△16.5→△10.8, (중동)△19.4→△11.5, (중남미)△35.5→△9.9


이에 따라 新북방(CIS+몽골, +11.2%) 및 新남방(아세안+인도, +3.1%)으로의 일평균 수출실적도 9개월 만에 첫 플러스를 기록


⑥ 주요 수출국들의 동반 부진 속, 우리는 상대적으로 선전


10대 주요 수출국의 금년 누계(1~8월) 수출이 모두 감소한 가운데, 우리는 홍콩·중국·네덜란드에 이어 4번째 양호한 실적을 기록


3. 수출 총력 대응 강화


산업통상자원부 성윤모 장관은 “우리 수출은 지난 달 7개월 만에  처음으로 플러스로 전환한 이후, 이번 달은 일평균 수출이 9개월 만에 증가하면서 최근 회복세를 이어나가고 있다.”고 평가함.


성 장관은 “특히 코로나19이후 좀처럼 살아나지 않던 일평균 수출액이 지난달 20억달러를 넘긴데 이어, 이번 달은 1년여 만에 21억달러를 초과하는 실적을 거둔 것은 의미가 있다.”라며, “품목별로 보아도, 주력 수출품목인 반도체와 자동차가 지난달에 이어 연속 증가하면서 우리 수출의 든든한 버팀목 역할을 해주고 있는 가운데, 바이오헬스, 이차전지, 화장품 등의 新수출 품목이 지속 성장하고 있다는 점은 매우 고무적이다.”라고 언급함.


성 장관은 “특히, 바이오헬스는 세계적으로 인정받고 있는 진단키트의 우수성 덕분에 사상 처음으로 연간 수출이 100억달러를 돌파하는 성과를 거뒀다.”며, “코로나19 이후 한때 부진했던 디스플레이, 가전, 철강, 차부품 등의 품목들도 지난달부터 회복세를 이어가고 있어, 앞으로의 수출활력 회복에 긍정적인 신호가 되고 있다.”고 말함.


성 장관은 “코로나19 재확산, 미․중 디커플링 등 리스크에 대비하고, 최근의 긍정적 수출흐름이 이어질 수 있도록 범부처 수출지원 역량을 총결집해야 한다.”고 강조함.


“특히, 11월에는 총리주재 제3차 확대무역전략조정회의를 개최하여, 관계부처 합동으로 「수출 디지털 전환대책」을 발표할 예정인데” “이를 통해 우리 수출 시스템의 디지털·온라인化를 적극 추진하여 무역구조를 대대적으로 혁신하는 한편, 수출 중소기업 육성을 통해 무역의 저변을 확대함으로써 글로벌 교역시장에서의 지위를 더욱 공고히 할 것이다.”라고 밝힘.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
  • 네이버블로그